The Musical

더뮤지컬

magazine 국내 유일의 뮤지컬 전문지 더뮤지컬이 취재한 뮤지컬계 이슈와 인물

뮤지컬&컬처 | [PREVIEW] <신흥무관학교>, 나라를 위해 몸 바친 청춘들 [No.180]

글 |편집팀 2018-09-05 2,949

<신흥무관학교>, 나라를 위해 몸 바친 청춘들 

국방부와 쇼노트가 제70주년 국군의 날을 기념해 창작뮤지컬 <신흥무관학교>를 선보인다. <마인>, <생명의 항해>, <더 프라미스>에 이어 국방부가 제작하는 네 번째 뮤지컬로, 항일 독립 전쟁의 선봉에 섰던 신흥무관학교의 이야기다. 신흥무관학교가 대한제국 군대부터 의병, 독립군, 광복군 그리고 현대 국군으로 이어지는 과정에서 중요한 역할을 한 만큼, 작품을 통해 그 의미를 강조한다는 각오다. 특히 1907년부터 1920년까지, 경술국치 전후에 일제에 항거하고 ‘백성이 주인이 되는 나라’를 건립하기 위해 몸 바친 평범한 청년들의 이야기에 집중할 예정. <마마, 돈 크라이>와 <사춘기>로 합을 맞춰온 이희준 작가와 박정아 작곡가가 참여하고 연출은 김동연이 맡았다. 현재 국방의 의무를 다하고 있는 배우 지창욱과 강하늘, 인피니트 성규가 오랜만에 무대에 오른다. 또 이태은, 임찬민, 이정열, 오진영, 김태문, 진상현, 남민우 등이 출연한다.


9월 9~22일
국립중앙박물관 극장 용  
02-3485-8700

* 본 기사는 월간 <더뮤지컬> 통권 제180호 2018년 9월호 게재기사입니다.
* 본 기사와 사진은 “더뮤지컬”이 저작권을 소유하고 있으며 무단 도용, 전재 및 복제, 배포를 금지하고 있습니다. 이를 어길 시에는 민, 형사상 법적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네이버TV

트위터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