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Musical

더뮤지컬

NEWS DB 발빠른 공연 뉴스와 풍부한 현장 소식

<노트르담 드 파리>에 최재림, 서범석 추가 캐스팅

글 | 안시은 기자 | 사진제공 | 마스트엔터테인먼트 2018-04-18 13,293
<노트르담 드 파리>에 최재림과 서범석이 추가 캐스팅되었다. 



최재림은 극 중 이야기를 이끌어가는 극 중 화자이자 파리의 음유시인인 그랭구와르 역을 맡는다. <킹키부츠>, <지저스 크라이스트 수퍼스타> 등에 출연했던 그는 압도하는 가창력과 디테일한 연기를 선보여왔다. 

서범석은 모든 권력과 권위를 지녔지만 사랑 앞에 고뇌하는 신부 프롤로 역으로 합류한다. 그는 2008년 <노트르담 드 파리> 한국어 버전 첫 공연부터 2009, 2016년 공연에도 같은 역을 맡아 호평받은 바 있다. 

<노트르담 드 파리>는 세계적인 대문호 빅토르 위고의 소설을 원작으로 한 프랑스 뮤지컬이다. 매혹적인 집시 여인 에스메랄다와 그를 사랑하는 세 남자를 통해 다양한 인간 군상과 삶의 의미에 대해 고찰한다. 

1998년 프랑스 초연 이후 전 세계 1천 2백만 명 이상이 관람한 작품이다. 국내에서도 2016년 누적 관객 수 1백만 명을 돌파했다. 

한국어 버전 라이선스 10주년을 맞은 <노트르담 드 파리>에는 케이윌, 윤형렬, 윤공주, 차지연, 유지, 마이클 리, 정동하, 민영기, 최민철, 최수형, 이충주, 고은성 등이 출연을 확정했다. 공연은 6월 8일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 개막한다. 



* 본 기사와 사진은 “더뮤지컬”이 저작권을 소유하고 있으며 무단 도용, 전재 및 복제, 배포를 금지하고 있습니다. 이를 어길 시에는 민, 형사상 법적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관련콘텐츠

네이버TV

트위터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