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Musical

더뮤지컬

NEWS DB 발빠른 공연 뉴스와 풍부한 현장 소식

<드림걸즈> 첫 내한 출연진 공개, 오리지널 소울 전한다

글 | 안시은 기자 | 사진제공 | 오디컴퍼니 2017-02-01 3,385
4월 개막하는 <드림걸즈>가 내한공연 출연진을 공개했다. 신춘수 리드 프로듀서는 “<드림걸즈>의 진솔한 이야기와 넘버를 호소력짙게 전달하기 위해 주역부터 앙상블까지 전캐스트를 브로드웨이의 흑인(African-American) 배우로만 구성했다. 한국 무대에서 만나기 힘들었던 이 배우들이 특유의 R&B 소울과 리드미컬한 그루브, 에너지 넘치는 퍼포먼스를 한국 관객들에게 보여줄 예정”이라고 밝혔다.  

<드림걸즈>는 ‘리슨(Listen)’, ‘원 나이트 온리(One Night Only)’, ‘드림걸즈(Dream Girls)’ 등 명곡들로 세계인들에게 사랑받아왔다. 1960년대 전설적인 흑인 R&B 여성그룹 ‘슈프림즈(Supremes)’의 실화를 모티브로 가수를 꿈꿔온 세 소녀가 한 그룹이 되어 꿈을 이뤄가는 과정과 흑인 음악이 주류 음악으로 발돋움해가는 과정을 그리고 있다. 



‘드림즈’의 원년멤버로 메인 보컬이었지만 디나에게 메인 보컬과 커티스의 사랑가지 빼앗긴 뒤 분노와 질투로 팀을 떠나는 에피 역은 브리 잭슨과 브릿 웨스트가 더블 캐스팅되었다. 브리 잭슨은 <컬러 퍼플>, <북 오브 몰몬> 등의 작품에 출연한 배우다. “디트로이트 출신인데 <드림걸즈>는 디트로이트 출신 여성에 대한 이야기다. 이 이야기와 성장해왔다. 한국 관객들에게 에피의 이야기를 들려드릴 수 있어 기쁘다”는 소감을 전했다.  

브릿 웨스트 역시 <컬러 퍼플>과 <프리실라> 등에 출연하며 배우로 입지를 다지고 있다. “나와 브리가 연기하는 에피는 완전히 다를 것이다. 인물부터 이야기, 음악까지 같지만 우리는 그 안에서 다르게 노래하고 연기한다. 브릿 웨스트가 연기할 에피를 기대해달라”고 포부를 밝혔다. 



예쁜 외모와 고운 음색으로 ‘드림즈’의 성공을 이끄는 디나 역은 캔디스 마리 우즈가 연기한다. <북 오브 몰몬>, <캐치 미 이프 유 캔>, <헤어스프레이> 등에 출연했다. 뮤지컬배우뿐 아니라 댄서, 가수 등으로도 다양한 활동을 펼치고 있는 배우다. “아름다우면서도 강인한 디나 역에 공감하고 가슴에서 우러나오는 이야기를 전달할 것이다. 제 심장과 소울로 대표 넘버 ‘리슨’을 빨리 들려드리고 싶다”고 마음을 전했다. 



‘드림즈’를 성공으로 이끄는 매니저로 살벌한 쇼비즈니스 세계에서 살아남을 수 있는 감각과 야망을 가졌지만 독단적이고 탐욕적인 커티스 역은 섀비 브라운이 맡았다. <판타스틱스>, <하이스쿨 뮤지컬> 등에 출연한 섀비 브라운은 “<드림걸즈>는 아프리칸 아메리칸의 꿈같은 이야기다. 우리의 희망과 꿈, 열망을 담고 있는 이 작품에 참여하게 된 것은 꿈이었다. 닮은 점이 많은 커티스를 맡게 되어 기쁘다”고 밝혔다.  



‘드림즈’의 세 번째 멤버로 사랑스럽고 발랄한 인물로 유부남 지미와 사랑에 빠지는 로렐 역은 앙투아네트 코머가 캐스팅되었다. <맘마미아!>, <헤어스프레이> 등에 출연했다. 특히 미국 <드림걸즈>에서 미쉘을 연기했다. “인연이 깊은 <드림걸즈>에 로렐 역으로 다시 한 번 무대에 설 수 있어 기쁘다. 로렐은 사랑으로 인해 삶이 흔들렸다가 점점 다시 자신의 목소리와 삶을 찾게 되는 인물이다. 관객 분들이 로렐로 인해 삶을 사랑하게 되는 계기가 되었으면 좋겠다”고 전했다.



에피 대신 ‘드림즈’에 새롭게 투입되는 마지막 멤버 미쉘 역은 올리비아 애슐리 리드가 맡는다. <맘마미아!>, <인 더 하이츠> 등에 출연했던 올리비아는 “미쉘이라는 섹시한 역할을 맡게 되어 기쁘다. 이번 프로덕션은 관객들이 기대하는 <드림걸즈>를 완벽히 보여줄 수 있는 캐스트라고 생각한다. 열정, 소울, 진심, 유머 가득한 <드림걸즈>를 기대해주시면 좋겠다”고 밝혔다. 

지미로 불리며 당대 최고의 R&B스타였고, ‘드림메츠’가 쇼비즈니스 세계에 성공적으로 데뷔하는데 결정적인 역할을 하는 제임스 역은 닉 알렉산더가 연기한다. 에피의 남동생으로 ‘드림즈’의 히트곡을 만들어내는 작곡가 씨씨 역은 타일러 하드윅이 맡는다. 

국내 첫 브로드웨이 흑인 캐스트로 선보이는 <드림걸즈> 4월 4일부터 6월 25일까지 샤롯데씨어터에서 공연한다. 1차 티켓은 2월 7일 오후 2시부터 예매할 수 있다. 2월 6일 오후 2시에는 샤롯데씨어터 웹사이트에서 선오픈한다. 



* 본 기사와 사진은 “더뮤지컬”이 저작권을 소유하고 있으며 무단 도용, 전재 및 복제, 배포를  금지하고 있습니다. 이를 어길 시에는 민, 형사상 법적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네이버TV

트위터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