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Musical

더뮤지컬

NEWS DB 발빠른 공연 뉴스와 풍부한 현장 소식

서울예술단, 8월 1일로 창단 30주년 맞아…<놀이>, 30주년 기념 전시 등 진행

글 | 유지희(수습기자) | 사진제공 | 서울예술단 2016-07-29 2,646

새로운 형태의 창작극과 완성도 높은 레퍼토리 공연을 선보여온 서울예술단이 8월 1일로 창단 30주년을 맞는다.



매년 두 편의 레퍼토리 공연과 두 편의 신작을 발표해온 서울예술단은 지난 30년간 90여 편의 공연을 제작했다. 창단 30주년인 올해는 서울예술단 대표 레퍼토리 공연인 <윤동주, 달을 쏘다.>를 시작으로 남북 분단의 비극을 애틋한 사랑 이야기로 버무린 신작 <국경의 남쪽>을 선보였다.

8월 개막을 앞둔 <놀이>는 창단 30주년 메인 프로그램으로 ‘악(樂)’에 새롭게 집중했다. 글로벌 프로젝트로 최종실 예술감독이 오랜 시간 준비해왔다. 10월에는 새로운 명성황후와 함께 돌아올 <잃어버린 얼굴 1895>가 관객들을 사로잡을 예정이다.

이밖에 창단 30주년 기념사업과 행사도 다양하게 진행한다. 대한민국 공연예술 역사와 함께한 서울 예술단 30년 역사를 담은 책자를 만든다. 수많은 창작자와 배우, 무용수들을 배출해온 역사와 선배 예술가들의 이야기를 오롯이 담아낼 것으로 기대된다.

서울예술단의 30년 역사를 한눈에 볼 수 있는 기념전시도 진행한다. 전시는 8월 9일 개막하는 <놀이>가 공연될 아르코예술극장 로비 1층과 2층에서 만날 수 있다.



* 본 기사와 사진은 “더뮤지컬”이 저작권을 소유하고 있으며 무단 도용, 전재 및 복제, 배포를  금지하고 있습니다. 이를 어길 시에는 민, 형사상 법적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네이버TV

트위터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