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Musical

더뮤지컬

NEWS DB 발빠른 공연 뉴스와 풍부한 현장 소식

뮤지컬 <하데스타운> 다시 돌아온다…7월 샤롯데씨어터 개막

글: 이솔희 | 사진: 에스앤코 2024-04-29 1,224

뮤지컬 <하데스타운> 한국 공연이 오는 7월 두 번째 시즌의 막을 올린다.


뮤지컬 <하데스타운>은 갑작스럽게 죽음을 맞이한 아내 에우리디케를 되찾기 위해 지하 세계로 향하는 오르페우스의 이야기와 사계절 중 봄과 여름은 지상에서 가을과 겨울은 지하에서 남편인 하데스와 보내는 페르세포네의 이야기가 지상과 지하 세계를 배경으로 자연스럽게 교차된다. 

 

 

이 모든 이야기를 관객들에게 전달하고 오르페우스를 지하 세계로 인도하는 내레이터 역할의 헤르메스 역시 제우스의 전령으로 등장하는 신화 속 인물에서 영감을 얻어 재창조되었다. 무대 위에서 교차되는 두 개의 이야기는 관객들로 하여금 끊임없이 사랑을 상기시키고 시대의 불안과 의심, 구원을 노래하며 삶의 희망을 전달하여 시대와 장소를 명확하게 밝히지 않았음에도 누구나 공감할 수 있는 이야기로 다가간다. 
 
2016년 오프-브로드웨이에서 첫 선을 보인 뮤지컬 <하데스타운>은 2019년 브로드웨이 정식 개막 3개월 만에 열린 토니어워즈에서 뮤지컬이 수상할 수 있는 15개 부문 중 14개 부문에 노미네이트되었으며 최우수작품상을 비롯해 연출상, 음악상, 편곡상, 남자 조연상, 무대 디자인, 조명, 음향상까지 총 8개 부문을 수상해 그 해의 최고의 화제작으로 떠올랐다. 그뿐 아니라 2020년 미국 최고 권위의 음악 시상식인 그래미 어워즈에서 최고 뮤지컬 앨범상까지 거머쥐며 전 세계 뮤지컬 애호가들 사이에서 단연 가장 주목받는 최신의 완성도 높은 뮤지컬로 자리매김했다.

 

2021년에는 한국에서 전 세계 최초 라이선스 공연이 진행됐다. 서울에 이어 대구, 부산 공연까지 총 233번의 무대를 선보인 초연 시즌에 제6회 한국뮤지컬어워즈에서 최고의 영예인 대상을 비롯해 남자 주연상, 여자 조연상까지 수상하여 3관왕 기록을 세웠다. 

 

2024년 2월 웨스트엔드에서도 개막, 영국 공연예술계 최고 상으로 불리는 로런스 올리비에상 Best Musical Revival 부문에 노미네이트 된 <하데스타운>은 오는 7월 12일부터 서울 샤롯데씨어터에서 공연된다. 5월 중 캐스팅 발표가 예정되어 있다.

 

네이버TV

트위터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