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Musical

더뮤지컬

NEWS DB 발빠른 공연 뉴스와 풍부한 현장 소식

김수로 연극학교 10주년 기념 공연 연극 <위선자 탁선생> 개막

글: 이솔희 | 사진: 더블케이엔터테인먼트 2024-03-14 884

더블케이엔터테인먼트 대표 김수로의 ‘연극학교’ 10주년 기념 공연 연극 <위선자 ‘탁 선생’>이 지난 10일 현대카드 언더스테이지에서 성황리에 개막했다.  

 

연극 <돌아온다>, <갈매기>, <포쉬> 등을 프로듀싱하며 연극 무대에 대한 남다른 애정을 드러내고 있는 더블케이엔터테인먼트 대표 겸 프로듀서 김수로는 현대카드 언더스테이지의 큐레이터이자 배우로서 이번 작품에 참여한다. 

 

특히 이번 <위선자 '탁 선생'>은 김수로 대표가 직접 운영하는 '연극학교' 10주년 기념 공연으로 현재까지 '연극학교' 과정을 이수한 신예 배우들과 선배 배우들이 함께 선보여 더욱 주목할만하다. 김수로의 ‘연극학교’는 전국 대학에서 연기를 전공하는 예비 배우들에게 무대에 설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하고자 기획된 문화 나눔 프로젝트이다. 지난 2014년부터 매해 전국 각 대학의 연극영화과 졸업 예정자를 대상으로 오디션을 거쳐 ‘연극학교’ 학생들을 선발해 연수 과정을 거친다. 공연, 문화계의 긍정적인 미래를 바라볼 수 있다는 취지에 여러 기업과 개인 그리고 동료 배우·스태프들의 후원으로 현재까지 운영되고 있다.

 

 

연극 <위선자 ‘탁 선생’>의 원작은 프랑스 문학의 대표 극작가 몰리에르가 1664년에 발표한 희극 <타르튀프>다. 연극 <스카팽>, <보이첵>, <벚나무동산>등 기존의 연극적 틀을 깨는 작품을 선보인 연출가 임도완이 각색·연출에 참여했다. 등장하는 모든 인물을 한국식 이름으로 바꾸어 각색했고, 국내 연극에서는 자주 볼 수 없는 ‘코메디아 델라르테’ 장르로 표현했다. ‘코메디아 델라르테’ 장르란 16세기부터 18세기 이탈리아에서 발달한 희극 장르로, 대본을 기반으로 한 배우의 즉흥적인 연기와 가면을 착용하는 것이 특징이다. 

 

김수로, 강성진, 박건형, 김곽경희, 이계구 등 존재감 강한 선배 배우들과 에너지 넘치는 후배 배우들의 조화로 작품의 완성도를 높였다. ‘연극학교’를 이끄는 김수로는 이번 연극에서 ‘집달리 1’역을 맡아 대체할 수 없는 특유의 유쾌함으로 객석을 사로잡는다. 김수로와 30년지기 절친 배우 강성진은 ‘연극학교’ 연수 과정에서부터 ‘집달리 2’역으로 함께 출연하며 시너지를 낸다.  

 

 

 

위선적인 종교인 ‘탁 선생’ 역에는 배우 박건형이 파격적인 연기를 선보이며 등장만으로 관객들에게 웃음을 안겨준다. 완강한 웃어른 ‘조소녀’ 역에 김곽경희가 탄탄한 내공의 연기력으로 캐릭터를 단번에 보여주고, 노련한 연기를 선보이는 이계구가 ‘오달제’역에 분한다. 이 밖에도 연극 <포쉬>, <폭풍의 언덕>등의 작품에서 대학로 관객들에게 눈도장을 찍은 김아론, 현혜선, 지병현, 표바하 등이 연극학교 10기 신인 배우들과 함께 패기 있는 강렬한 에너지를 더한다.

 
연극 <위선자 ‘탁 선생’>은 오는 24일까지 현대카드 언더스테이지에서 공연된다.

 

네이버TV

트위터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