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Musical

더뮤지컬

NEWS DB 발빠른 공연 뉴스와 풍부한 현장 소식

홍광호∙박은태∙서경수…뮤지컬 <일 테노레> 캐스팅 공개

제공 | 오디컴퍼니 2023-10-18 1,913

뮤지컬 <일 테노레>가 캐스팅을 공개했다.

 

<일 테노레(IL TENORE)>는 이탈리아어로 ‘테너’를 뜻하는 말로, 일제강점기인 1930년대 경성을 배경으로 조선 최초의 오페라 테너를 꿈꾸는 윤이선과 오페라 공연을 준비하는 독립운동가 서진연, 이수한 세 사람을 통해 비극적이고 어두운 시대 속 꿈을 향해 달려가는 청춘들의 이야기를 그리는 작품이다.

 

한국 오페라의 선구자인 테너 이인선으로부터 영감을 받아 시작된 이 작품은 한국 최초로 오페라 공연을 연출하고 주인공을 맡은 테너이자 세브란스 의전을 졸업한 의사였던 그의 삶을 모티브로 삼아 창작된 픽션으로 꿈과 사랑을 향한 여정 속에서 어떤 것도 두려워하지 않는 인간의 진정성 있는 서사를 그려낸다. 또한 전통 클래식의 정서를 바탕으로 한 섬세하면서도 격정적인 넘버들은 현악기를 중심으로 한 18인조 오케스트라의 연주로 구현될 예정이다.

 

 

<일 테노레>는 공연 제작사 오디컴퍼니의 신춘수 프로듀서와 ‘윌&휴 콤비’로 불리는 박천휴 작가, 윌 애런슨 작곡가가 협업한 작품이다. <데스노트>, <어쩌면 해피엔딩>의 김동연 연출과 뮤지컬 <비틀쥬스>의 코너 갤러거 안무 감독, <데스노트>, <드라큘라>의 오필영 무대디자이너가 힘을 더한다.

 

신춘수 프로듀서는 “<일 테노레>는 국내뿐만 아니라 세계에서 통할 수 있는 보편성과 높은 완성도를 갖춘 작품을 목표로 프로듀싱하고 있다. 1930년대 일제강점기라는 시대적인 배경의 아픔을 배경으로 실존 인물의 원형적인 플롯을 매력 있게 변주하여, 개인적인 서사를 드라마틱하게 만들었다. 모든 작가, 작곡가, 크리에이티브 팀과 함께 전세계 관객들에게 감동을 전할 수 있는 작품을 만들겠다.”라고 포부를 전했다. 

 

조선 최초의 ‘일 테노레’인 윤이선 역으로 홍광호, 박은태, 서경수가 무대에 오른다. 윤이선은 부모님이 정해주신 대로 의사가 되는 것밖에 몰랐던 내성적인 모범생이 오페라에 천부적인 재능을 발견하고 조선 최초 오페라 테너를 꿈꾸게 되는 인물로, 청년부터 노년까지의 모습을 선보일 예정이다.

 

 

겉으로는 문학을 사랑하는 대학생의 모임이지만 실제로는 독립을 위한 항일 운동 모임인 ‘문학회’의 리더로 오페라 공연의 연출을 맡게 되는 서진연 역은 김지현, 박지연, 홍지희가 낙점됐다. 서진연은 모두를 아우르는 영민한 리더이자 치밀한 전략가로 조선의 얼을 지키는 차세대 독립운동가다.

 

서진연의 문학회 친구이자 오페라 공연의 무대디자인을 맡은 건축학도 이수한 역에는 전재홍과 신성민이 캐스팅됐다. 이수한은 언제든 총을 들고 일제에 맞서 싸울 준비가 된, 위험할 정도로 열정적인 독립운동가로서 서진연과 ‘문학회’ 리더 자리를 놓고 라이벌 관계에 놓이기도 하는 캐릭터로 애국심 고취를 위한 오페라 공연에 진심으로 임하게 되는 인물이다.

 

<일 테노레>는 12월 19일부터 2024년 2월 25일까지 예술의전당 CJ토월극장에서 공연된다.

 

네이버TV

트위터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