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Musical

더뮤지컬

NEWS DB 발빠른 공연 뉴스와 풍부한 현장 소식

고음악계 디바 임선혜, <팬텀> 크리스틴 다에 역으로 특별 출연

글 | 안시은 기자 | 사진제공 | EMK뮤지컬컴퍼니 2018-11-26 3,608
세 번째 시즌 개막을 앞둔 <팬텀>에 임선혜가 크리스틴 다에 역으로 합류한다. 2015년 <팬텀> 초연에 출연에 이어 두 번째 출연이다. <팬텀> 출연 당시 장르를 뛰어넘는 캐스팅으로 화제를 모았다. 



임선혜는 고(古)음악계 디바로 불리는 소프라노다. 지휘자 르네 야콥스(Rene Jacobs)는 “임선혜는 노래뿐 아니라 연기도 잘해서 배역과 스스로 하나가 되는 가수”라고 극찬했다. 임선혜는 서울대 음대 졸업 후 독일 칼스루에 위치한 국립음대에 유학하며 세계적 거장 필립 헤레베게(Phillippa Herreweghe)에게 발탁되었다. 유명 지휘자들의 총애를 받으며 전세계 유수의 페스티벌에서 활동하고 있다. 

특히 르네 야콥스와 함께한 모차르트 오페라 시리즈 다섯 편을 비롯해 음반 20여 장과 실황 DVD는 그래미 시상식에 후보로 올랐다. 영국 그라모폰 음반상, 독일 비평가상 등 권위있는 음반상을 수상했다. 



<팬텀>을 연출하는 로버트 요한슨은 “임선혜가 바쁜 일정 속에서도 <팬텀>에 다시 합류하게 되어 기쁘다. 크리스틴 다에 역은 마치 임선혜를 위해 만들어진 것 같다. 완벽하게 준비되어 있는 배우다. 2018년 출연진과 새로운 호흡을 기대해달라.”고 전했다. 

<팬텀>은 추리 소설가 가스통 르루(Gaston Leroux)의 대표작 『오페라의 유령』(1910년작)을 원작으로 한 작품이다. 극작가 아서 코핏이 '오페라의 유령'이라 불리는 미스터리한 인물인 에릭의 인간적인 정서에 집중해 풀어냈다. 토니상 최고음악상을 두 차례 수상한 작곡가 모리 예스톤이 음악을 썼다. 국내에선 2015년 초연 이후 2016년까지 2년 연속 인터파크 연간 티켓 판매 1위를 기록했다. 

임태경, 정성화, 카이, 김순영, 이지혜, 김유진 등이 출연하는 <팬텀>은 12월 1일 개막해 2019년 2월 17일까지 충무아트센터 대극장에서 공연한다. 


* 본 기사와 사진은 “더뮤지컬”이 저작권을 소유하고 있으며 무단 도용, 전재 및 복제, 배포를 금지하고 있습니다. 이를 어길 시에는 민, 형사상 법적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네이버TV

트위터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