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Musical

더뮤지컬

NEWS DB 발빠른 공연 뉴스와 풍부한 현장 소식

9월 개막 앞둔 <도둑맞은 책>, 송영창·박호산, 박용우·조상웅 캐스팅

글 | 안시은 기자 | 사진제공 | 문화아이콘 2016-07-19 3,800
심리 드라마 연극 <도둑맞은 책>이 9월 개막을 앞두고 캐스팅을 공개했다. <도둑맞은 책>은 2014년 초연 이후 3년째 꾸준히 공연되어온 작품이다. 



이번 공연에는 송영창, 박호산, 박용우, 조상웅이 출연한다. 흥행 시나리오 작가 서동윤 역에는 <웃음의 대학>, <올드 위키드 송>의 중견배우 송영창과 SBS 드라마 ‘원티드’와 연극 <데블 인사이드>에 출연 중인 박호산이 맡는다. 박호산은 지난 시즌에 이은 재출연이다. 



서동윤 작가와 오랫동안 호흡을 맞춰온 보조작가 조영락 역은 박용우와 조상웅이 더블 캐스팅됐다. 최근 영화 ‘순정’에 출연했던 박용우는 드라마와 영화를 넘나들며 존재감을 보여주고 있는 배우다. 조상웅은 일본 극단 사계 출신으로 <위키드>, <레 미제라블> 출연 이후 영국 웨스트엔드 <미스 사이공>에서 홍광호의 뒤를 이어 투이 역을 맡기도 했다. 

<도둑맞은 책>은 대한민국 스토리 공모대전에서 수상했던 유선동 작가의 영화 시나리오가 원작이다. 1천만 관객을 돌파한 흥행 시나리오 작가가 영화대상 시상식날 사라지면서 벌어진 이야기를 다룬다. 공연은 9월 2일부터 25일까지 충무아트센터 소극장 블루에서 펼쳐진다. 7월 27일 오후 2시 티켓오픈. 



* 본 기사와 사진은 “더뮤지컬”이 저작권을 소유하고 있으며 무단 도용, 전재 및 복제, 배포를  금지하고 있습니다. 이를 어길 시에는 민, 형사상 법적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네이버TV

트위터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