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Musical

더뮤지컬

NEWS DB 발빠른 공연 뉴스와 풍부한 현장 소식

<베르테르> 15주년 기념 OST, 12월 24일 발매

글 | 안시은 | 사진제공 | CJ E&M 2015-12-23 5,656
흥행을 이끌고 있는 뮤지컬 <베르테르>가 오는 12월 24일 ‘15주년 기념 OST’를 발매한다. <베르테르> OST는 2003년 이후 12년 만에 출시되는 것이다. 이 앨범에는 엄기준, 조승우, 규현을 비롯한 2015년 프로덕션의 전 배우가 참여했다. 배우들은 바쁜 일정 속에서도 한 달여간 진행된 녹음 일정을 열정을 담아 소화하며 15주년의 의미를 되새겼다. 



OST는 녹음 버전으로 엄기준, 조승우, 규현 등 세 베르테르의 목소리를 3CD로 담아냈다. ‘금단의 꽃’, ‘발길을 뗄 수 없으면’ 등 <베르테르>의 주요 넘버를 비롯해 2013년 공연부터 추가된 ‘자석산의 전설’, ‘언젠가 그 날’ 등의 넘버까지 총 28곡을 감상할 수 있다. 피아노와 현악기로 구성된 11인조 오케스트라의 서정적인 실내악 선율이 배우들의 목소리와 어우러져 공연의 진한 여운을 더할 전망이다. 

<베르테르> OST 발매는 15년간 작품을 이끌어온 제작진이 있어 가능했다. 전공한 클래식 음악을 바탕으로 아름다우면서 애잔한 선율을 만들어낸 정민선 작곡가를 비롯해 가요계 뮤지션들에게 러브콜을 받고 있는 이지원 편곡자, 2000년 초연부터 15년간 음악으로 드라마를 만들어낸 구소영 음악감독이 이번 OST 발매의 주역이다. 

이번 OST는 <베르테르>를 15년간 공연될 수 있게 지지해준 관객들의 성원에 보답하는 동시에 해외에 비해 작은 뮤지컬 OST 시장을 갖고 있는 국내에서 창작 뮤지컬 음악의 힘을 다시금 확인시켜줄 예정이다. 

<베르테르> 15주년 OST는 12월 24일부터 공연장에서 판매하며, 인터파크 도서·음반 사이트를 통해 온라인에서도 구매할 수 있다. 한편, <베르테르>는 2016년 1월 10일까지 예술의전당 CJ토월극장에서 공연한 후, 대구, 창원 등 지역 투어를 진행한다. 



* 본 기사와 사진은 “더뮤지컬”이 저작권을 소유하고 있으며 무단 도용, 전재 및 복제, 배포를  금지하고 있습니다. 이를 어길 시에는 민, 형사상 법적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네이버TV

트위터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