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Musical

더뮤지컬

NEWS DB 발빠른 공연 뉴스와 풍부한 현장 소식

새로운 버전으로 관객 만난 연극 <엠. 버터플라이>…호평 속 폐막

글: 이솔희 | 사진: 연극열전 2024-05-13 669

 

연극열전 브랜드 런칭 20주년 기념 [연극열전10]의 첫 번째 작품으로 포문을 연 <엠. 버터플라이>가 지난 12일 폐막했다. 

 

중국계 미국인 극작가 데이비드 헨리 황의 대표작으로 1986년, 중국 배우이자 스파이였던 여장남자 ‘쉬 페이푸’가 프랑스 외교관 ‘버나드 브루시코’를 속이고 국가 기밀을 유출한 드라마보다 더 충격적인 실화와 푸치니의 오페라 <마담 버터플라이>를 차용한 완성도 높은 희곡으로 30여 년 동안 사랑 받은 작품이다. 

 

이번 시즌은 2017년 미국 뉴욕 브로드웨이에서 상연된 개작 버전의 국내 첫 상연으로, 서양과 동양, 제국주의와 오리엔탈리즘, 남성과 여성 등의 이념 대립에 젠더와 섹슈얼리티의 영역까지 논의를 확장시키며 또 한 번 한국 관객들에게 강렬한 인상을 남겼다.

 

이와 더불어 배수빈·이동하·이재균, 김바다·정재환·최정우, 송희정, 오대석, 김보나, 이원준, 이서현 등 실력파 배우들의 환상적인 호흡으로 호평받았다.

 

한편, 연극열전의 [연극열전10]은 <엠. 버터플라이>에 이어 두 번째 작품인 연극 <웃음의 대학>으로 세종문화회관 S씨어터에서 관객을 만난다. 

 

네이버TV

트위터

페이스북