The Musical

더뮤지컬

NEWS DB 발빠른 공연 뉴스와 풍부한 현장 소식

이유리 교수, 한국뮤지컬협회 신임 이사장으로 선출

글 | 안시은 기자 | 사진제공 | 더뮤지컬DB 2018-08-07 3,950
사단법인 한국뮤지컬협회(2006년 2월 창립)가 제10차 임시총회를 통해 이유리 서울예술대학교 예술경영 교수를 제9대 신임 이사장으로 선출했다. 이번 선출은 유희성 전임 이사장이 서울예술단 이사장으로 선임된 것에 따른 것이다. 



이유리 신임 이사장은 국내 대표 뮤지컬 전문가로 현장과 학계를 아우르는 인물이다. 1990년 대학로 동숭아트센터 공연사업부장으로 활동하며 국내 여성 공연 전문 기획자 1호 타이틀을 얻었다. 1990년대 후반에는 삼성영상사업단이 제작 및 투자한 대형 창작뮤지컬 <눈물의 여왕>과 서울예술단의 <바리>, <태풍> 등으로 대작 뮤지컬 프로듀서로 활동했다. 2003년에는 가수 바다의 뮤지컬 데뷔작인 <페퍼민트>를 선보였고, <겨울연가>의 크리에이티브 프로듀서로 일본 시장에 창작 뮤지컬을 처음 진출시켰다. 

이후 현장 겸험을 바탕으로 뮤지컬 교육으로 영역을 확장하며 2004년 청강문화산업대학교에 뮤지컬과를 개설했다. 현재 한국대학뮤지컬교수협의회 회장을 역임하며 한국 뮤지컬 시장의 미래 인재를 양성하는 일에 매진하고 있다. 한국 뮤지컬 시장 인프라 구축에도 힘쓰고 있다. 문화체육관광부 및 서울시의 뮤지컬 활성화 방안 연구, '국제뮤지컬워크숍' 기획, '서울뮤지컬페스티벌' 집행위원, '대구국제뮤지컬페스티벌' 집행위원장(2013, 2014년) 등으로 활동했다. 

이유리 신임 이사장은 “그동안 현장과 학계, 정책 연구를 두루 섭렵한 노하우를 종합하여 한국 뮤지컬 시장의 생태계 재정비, 협회의 자생력 방안, 한국 뮤지컬 어워즈의 축제화, K뮤지컬아카데미의 전문화 등 현안 과제에 대한 발전적인 해결책을 찾고, 협회원인 뮤지컬 종사자들의 권익과 생존권 보장을 위한 다양한 복지 프로그램을 현실화하는 실질적인 방안 마련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각오를 밝혔다. 


▲역대 한국뮤지컬협회 이사장 
제1대 故 최창권(뮤지컬 작곡가)
제2대 김성원(배우)
제3, 4대 윤호진(에이콤인터내셔날 대표이사)
제5대 송승환(PMC프러덕션 예술총감독)
제6대 설도윤(설앤컴퍼니 대표이사)
제7대 박명성(신시컴퍼니 예술감독)
제8대 유희성(서울예술단 이사장)



* 본 기사와 사진은 “더뮤지컬”이 저작권을 소유하고 있으며 무단 도용, 전재 및 복제, 배포를 금지하고 있습니다. 이를 어길 시에는 민, 형사상 법적책임을 질 수 있습니다.
 
 

네이버TV

트위터

페이스북